2012. 10. 08.

|


우리는 대부분 다른 사람들을 오해한다. 
네 마음을 내가 알아, 라고 말해서는 안 된다. 
그 보다는 네가 하는 말의 뜻도 나는 모른다, 라고 말해야만 한다. 
내가 희망을 느끼는 건 인간의 이런 한계를 발견할 때다. 

우린 노력하지 않는 한, 서로를 이해하지 못한다. 
이런 세상에 사랑이라는 게 존재한다. 
따라서 누군가를 사랑하는 한, 우리는 노력해야만 한다. 

그리고 다른 사람을 위해 노력하는 이 행위 자체가 우리 인생을 살아볼 만한 값어치가 있는 것으로 만든다.
그러므로 쉽게 위로하지 않는 대신에 쉽게 절망하지 않는 것, 그게 핵심이다.

- 김연수 <세계의 끝 여자친구> '작가의 말' 중에서

신고
trackback 0 And comment 0